Home  |  Member  |  목사님께    
 
 
 
 
 
 
 
 
 
 
 
 
 
 
Total
Today
  주일예배 공동기도문
제 목 : 대림절 기도 2
글번호 : 71    조회 : 1290    작성자 : goodneighborhood    작성일 : 2003-12-24 13:26:52   
 
하느님, 또 한 해가 가버린다고 한탄하며 우울해하지 말고

아직 남아 있는 시간들을 고마워하게 해주십시오.

오늘 대림절 둘째 주일을 맞아 두 번째 촛불을 켰습니다.

회개의 촛불입니다. 일년을 돌아보며 회개할 일들을 떠올립니다.

말로만 용서한다고 하고 마음으로 용서하지 못했습니다.

저의 옹졸함을 용서해주십시오.

말로만 기도하고 마음은 다른 곳을 헤맸습니다.

일상의 삶 자체를 기도로 승화시키지 못한 죄를 회개합니다.

자신과 남에게 마음을 열지 못하고 한없이 옹졸했습니다.

할 수 있는 일은 하지 않고 

할 수 없는 일에 대해서는 하느님을 탓하는 죄를 저질렀습니다.

나누고 섬기는 삶을 살자고 다짐하면서도

하찮은 일에도 고집을 꺾지 않고, 교만하고 이기적이었습니다.

하느님, 이 모든 죄를 회개하고 당신의 용서를 빕니다. 

그러나 신세를 한탄하며 우울에 빠지지는 않게 하소서.

한 해의 잘못을 겸손히 회개하고서 

오시는 아기 예수님을 대망하며 

새로운 시간을 향해 저를 활짝 열고 싶습니다.

같은 잘못을 되풀이하는 제가 미울 때도 있지만

후회하거나 마음을 걸어 잠그지는 않겠습니다.

오늘밖에 없는 것처럼 시간을 아껴 쓰고, 

행복하게 사는 삶을 훗날로 미루지 않겠습니다.

너무 빨리 돌아가 멀미나는 세상이지만, 눈을 맑고 귀는 순하고

마음은 정결하게 가꾸는 삶을 계속하게 해주십시오.

마지막 달력을 넘기며 하느님께 감사의 고백을 올립니다.

오, 하느님, 모두 저를 키우는 데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아멘.
 


Total : 75   (Page 1/8)
75 GREEN INITIATIVE goodneighborhood 07/14 503
74 고 이병수 장로님 4주기 추모기도 goodneighborhood 02/26 1263
73 한 해를 보내면서 goodneighborhood 01/17 738
72 대림절 기도 3 goodneighborhood 01/17 3174
71 대림절 기도 2 goodneighborhood 12/24 1290
70 대림절 기도 1 goodneighborhood 12/06 788
69 감사절 기도 goodneighborhood 12/06 1201
68 감사의 달에 드리는 기도 goodneighborhood 11/29 649
67 당신 이름이 제 기도입니다 goodneighborhood 11/21 633
66 재난 당한 사람들을 위하여 goodneighborhood 11/08 577
1 2 3 4 5 6 7 8

   
  

Copyright (C) 2018 향린교회 (Good Neighborhood Church) All Rights Reserved
 540 S. Commonwealth Ave. Los Angeles, CA 90020 Tel : 213-559-7635   E-Mail : kwakgunyong@goodneighborhood.org